홈 > 뉴스

뉴스

백두대간 봉화군 상운면 야산서 소나무 재선충병 발생

기사입력 : 2017.08.20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봉화지역에서 사상처음으로 소나무재선충병이 발생하자 인접 시.군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긴급 중앙대책회의를 가졌다.(봉화군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산림 휴양의 도시 경북 봉화지역에서 사상 처음으로 소나무 재선충병이 발생했다.

20일 군에 따르면 봉화군은 상운면 설매리 야산에서 소나무 재선충병에 걸린 소나무 두 그루를 발견했다. 봉화에서 재선충병에 걸린 소나무가 발견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재선충병에 걸린 소나무가 발견된 곳은 최근 재선충병 감염 소나무가 발견된 영주 이산면과는
3정도 떨어져 있다.

이에 봉화군은 지난 18일 봉화군청 소회의실에서 산림청과 경상북도 인접 시?군 등 14개 관계기관에서 30여명이 모여 머리를 맞대고 향후 대응 방안에 대한 긴급 대책회의를 가졌다.

군은 최근 지상 예찰 활동을 하던 중 말라 죽은 소나무를 발견하고, 시료를 채취해 경북도산림환경연구원과 국립산림과학원에 검사를 의뢰했다.

박노욱 군수는 방제 대책을 수립해 피해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지역 주민들도 주변에 죽은 소나무를 발견하면 즉시 군청 산림녹지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ksg@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영주 소백힐링 전국걷기대회,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청명한 하늘 아래 오색 단풍이 수놓아진 가을 길을 걸으며 소중한 추억을 만드세요. 경북영주 소백힐링 전국걷기대회'가 21일~ 22일까지 이틀간 열린다. 17일 영주시에 따르면 ‘2017 소백힐링 전국걷기대회’ 참가신청 접수 결과 7000여 명의 걷기 매니아가 신청했다고 밝혔다.이는 최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결과다.‘2017 영주풍기인삼축제’ 기간 중에 개최되는 이번 소백힐링 걷기대회는 21일 풍기인삼축제장을 출발해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