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라이프

라이프

[포토뉴스]독도하늘 노을아래 멀리 울릉도가 보인다.

기사입력 : 2017.09.01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8월의 마지막 날인 지난달 31일 오후 민족의 섬 독도에 아름다운 노을이 내려앉았다.

독도(동도) 접안지에서 바라본 독도의 모섬인 울릉도가 훤히 보이고 있다.독도현지에 근무하는 독도관리사무소 장지일 씨가 지난달 31일 저녁 650분께 동도 접안지에서 갤럭시 노트5로 촬영한사진에는 멀리 울릉도가 선명하다.

일본의 독도 영유권 주장의 근거 가운데 하나인 육안관측부분을 불식시키는 또 하나의 사진이다. 예로부터 독도에서 울릉도가 보이면 해상 날씨가 나빠진다는 속설(俗說)이 있다.(사진=장지일씨 제공)

ksg@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임장근 울릉도·독도해양과학[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울릉도 독도 주변 해양연구의 중추적 역할을 담당할 해양과학 기지대장에 임장근(59) 박사가 취임했다.임대장은 “ 울릉도 독도 해양수산자원의 증·양식과 고부가가치 해양산업 육성을 위해 울릉도 근무를 지원했다."고 말했다..임장근 대장은 또 “생태계의 변화를 장기적으로 관찰, 분석함으로써 한반도의 아열대화가 진행되고 있는 현상에 대해 알리고, 대안을 모색하는 일에도 게을리 하지않겠다.”며 취임포부를 밝혔다.경기도 화성출신인 임대장은 서울한성고등학교와 육군사관학교 36기 정치사회학과 4년수학,단국대 경제학과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