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경제

경제

DTC섬유박물관, 특별기획전

기사입력 : 2017.09.25

크게작게이메일인쇄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DTC섬유박물관이 26일부터 123일까지 '섬유의 꽃, 벨벳- 벨벳으로 보는 섬유산업의 어제 그리고 내일'을 주제로 '2017 특별기획전'을 연다.

이번 기획전은 대구가 한국 벨벳산업을 이끌면서 신기술 개발로 세계시장에서 선도적 역할을 해왔다는 것에서 착안했다.

대구는 1970년대 들어 벨벳의 국산화와 대량생산에 주도적 역할을 하면서 벨벳 수출국으로 성장했다.

2000년대 폴리에스테르 벨벳 생산, 2010년대 IT 산업용으로 확장하는 LCD 러빙포의 개발 등 성과를 냈다.

DTC섬유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전시를 통해 역사 속에서 당대 최고의 기술 집약 소재로 주목받은 벨벳의 가치와 의미를 살펴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임장근 울릉도·독도해양과학[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울릉도 독도 주변 해양연구의 중추적 역할을 담당할 해양과학 기지대장에 임장근(59) 박사가 취임했다.임대장은 “ 울릉도 독도 해양수산자원의 증·양식과 고부가가치 해양산업 육성을 위해 울릉도 근무를 지원했다."고 말했다..임장근 대장은 또 “생태계의 변화를 장기적으로 관찰, 분석함으로써 한반도의 아열대화가 진행되고 있는 현상에 대해 알리고, 대안을 모색하는 일에도 게을리 하지않겠다.”며 취임포부를 밝혔다.경기도 화성출신인 임대장은 서울한성고등학교와 육군사관학교 36기 정치사회학과 4년수학,단국대 경제학과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