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뉴스

뉴스

'2017 신라소리축제 에밀레전' 13일 개막

기사입력 : 2017.10.12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지난해 열린 '신라소리축제 에밀레전' 행사 모습)

[헤럴드경제(경주)=김병진 기자]'2017 신라 소리축제 에밀레전'이 13~15일까지 천년고도 경주시 첨성대 잔디광장 일대에서 열린다.

통일신라시대 조성된 성덕대왕신종(일명 에밀레종)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BBS불교방송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경북도, 경주시, 불국사. 성종사, 동국대 경주캠퍼스가 후원한다.

올해로 6회째를 맞는 에밀레전은 지난해보다 3배나 커진 에밀레 주제관과 함께 불교 사물, 3D 홀로그램, 3D프린팅 문화유산 등 풍성한 체험 행사를 선보인다.

에밀레 주제관은 신라, 고려, 조선 등 전통 종 양식을 아우르고 일본 중국 유럽 등 세계의 종 500여개까지 전 세계의 종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불교 사물 체험에서는 평소 접하기 어려운 대종, 법고, 목어, 운판 등 불교 사물을 마음껏 체험할 수 있다.

또 에밀레종 등 100여개의 신라 문화유산을 최첨단 3D 홀로그램 기술로 재현한 판타스틱 쇼가 펼쳐진다.

한국 전통등의 효시인 신라시대 간등(看燈)을 재연하는 행사도 마련되며 다채로운 문화공연도 진행된다.

경북도립국악단의 국악 무대와 시 낭송, 명상음악이 함께하는 ‘천년의 소리’와 넌버벌 퍼포먼스 플라잉(Flying)!, 대학 동아리 연합공연 '청년의 소리' 등이 무대에 오른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관광객 등 많은 사람들이 '에밀레전'을 통해 신종의 소리를 오늘에 되살리고 잊고 있던 민족의 우수성과 신라인의 감성을 되새기는 값진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임장근 울릉도·독도해양과학[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울릉도 독도 주변 해양연구의 중추적 역할을 담당할 해양과학 기지대장에 임장근(59) 박사가 취임했다.임대장은 “ 울릉도 독도 해양수산자원의 증·양식과 고부가가치 해양산업 육성을 위해 울릉도 근무를 지원했다."고 말했다..임장근 대장은 또 “생태계의 변화를 장기적으로 관찰, 분석함으로써 한반도의 아열대화가 진행되고 있는 현상에 대해 알리고, 대안을 모색하는 일에도 게을리 하지않겠다.”며 취임포부를 밝혔다.경기도 화성출신인 임대장은 서울한성고등학교와 육군사관학교 36기 정치사회학과 4년수학,단국대 경제학과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