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라이프

라이프

예천 명예군민 회룡포 가수 강민주 은빛 백사장서 회룡포 노래 열창

어머니 품속같은 회룡포 서 쌍산 김동욱 KBS '6시 내고향' 녹화촬영

기사입력 : 2019.03.10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쌍산 김동욱이 길이150m폭 2m크기의 광목천에 가수 강민주씨가 부른 회룡포 노래'어머니 품속같은 회룡포로 돌아가리다' 가사 전문을 쓰고 있다.(사진=김성권 기자)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나 이제 그곳으로 돌아가련다.내 마음 받아주는 곳, 아 어머니 품속같은 그 곳 회룡포로 돌아가련다.....

한국서예퍼포먼스협회 상임고문인 쌍산(雙山) 김동욱 작가가 휴일인 10일 예천군 용궁면 회룡포 마을 뒷편 백사장에서 KBS '6시 내고향' 녹화촬영을 했다.

쌍산은 이날 두루마기 차림으로 길이150m2m크기의 광목천에 가수 강민주씨가 부른 회룡포 노래'어머니 품속같은 회룡포로 돌아가리다' 가사 전문을 쓰고 솟대 10여점 깃발 10여점을 전시하는 서예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이날행사에는 풍양면 농가주부 풍물패의 힘찬 농악 연주로 회룡포의 봄기운을 깨우며 행사의 시작을 알렸다.

'회룡포'를 직접 부른 가수 강민주와 귀촌가수 이한경등이 함께 참여해 회룡포 노래등 자연경관에 어울리는 노래를 열창했다.

image
풍양면 농가주부 풍물패가 힘찬 공연을 펼친후 김학동 예천군수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김성권 기자)


때마침 휴일이라 회룡포를 찾은 수많은 관광객들도 신명나는 노래에 맞춰 춤을추며 쌍산의 이색 서예퍼포먼스를 신기해 하듯 끝까지 지켜봤다.

특히 가수 강민주는 방송장비도 없는 열악한 환경에서 은빛 모래밭에서 자신의 회룡포 노래를 목청껏 불렀다.

최근 중국공연을 다녀온 강씨는 중국인들이 회룡포에 대해 관심이 많아 회룡포 노래를 중국어로 번역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작업이 마무리되면 번역된 CD를 중국에 배포해 회룡포를 널리 알리는 예천 명예군민으로 역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촬영장을 찾은 김학동 예천군수는 예천의 삼강 주막과 함께 회룡포가 경북 북부지역의 관광중심지로 우뚝 설수 있도록 출렁다리와 모노레일 설치등으로 금빛 백사장이 그림같이 펼쳐진 천혜의 자연경관을 잘 살려내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황성주 마을 이장을 비롯한 마을 주민 다수가 참여해 삼강에서 회룡포를 연결하는 모노레일 등이 빠르게 설치돼 체류형 관광단지로 거듭나기를 바라는 마음이 간절했다.

image
명예 예천군민 가수 강민주가 회룡포에서 자신의 노래인 회룡포 노래를 열창하고 있다.(사진=김성권 기자)

촬영된 쌍산의 서예 퍼포먼스는 오는
25()KBS 1TV 6시 내고향에 방영된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인사]대구지방경찰청◇ 경정 ▲ 홍보담당 이성균 ▲ 정보화장비기획계장 이무근 ▲ 장비관리계장 전철훈 ▲ 정보1계장 백승호 ▲ 정보2계장 변정섭 ▲ 정보3계장 임상우 ▲ 보안수사2대장 박종하 ▲ 112종합상황실 관리팀장 송병진 ▲ 112종합상황실 상황팀장 정영운 송도하 ▲ 수사1계장 김현국 ▲ 수사2계장 이종섭 ▲ 사이버범죄수사대장 손재우 ▲ 강력계장 최준영 ▲ 광역수사대장 이재욱 ▲ 마약수사대장 정현욱 ▲ 경비경호계장 김수철 ▲ 작전의경계장 안상진 ▲ 교통계장 안양수 ▲ 교통조사계장 엄홍수 ▲ 제1기동대장 서영진 ▲ 경찰특공대장 이규종 ▲ 중부경찰서 청문감사관 김기덕 ▲ 중부경찰서 112종합상황실장 배재경 ▲ 중부경찰서 경무과장 손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