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뉴스

뉴스

의성군청 씨름선수단 정상 우뚝

기사입력 : 2019.06.10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김주수 의성군수가 10일 ‘2019 횡성단오장사씨름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선수단을 격려한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의성군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의성군청 씨름단 소속 차승진 선수(백두급, 140kg 이하·사진)'2019 횡성단오 장사 씨름대회'에서 2009년 용인장사씨름대회 이후 10년만에 장사 타이틀을 거머줬다.

차승진 선수는 준결승에서 수원시청의 이슬기 선수를 물리치고, 결승에 올라 같은 팀 손명호 선수를 3-1로 이기고 꽃가마에 올랐다.

앞서 태백급(80kg 이하) 박정우 선수가 결승전에서 정읍시청의 손희찬 선수를 3-0으로 이겨 태백장사에 등극했다.

이로서 의성군 씨름단은 창단 이래 최초로 민속대회 4체급 중 2체급 석권이라는 놀라운 성적을 거뒀다.

의성군청씨름단은 지난 1991년 창단 이후 매년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의성군과 의성마늘를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의성군은 올해 초 작은 거인 - 윤필재선수를 영입하는 등 씨름단 지원에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횡성단오장사 씨름대회에서 2체급을 석권하는 놀라운 성적을 거둔 것은 초···실업팀으로 이어지는 체계적인 인력 육성 결과다"앞으로도 씨름의 고장답게 의성을 더욱 빛낼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소백산서 30대 남성 등반객 부[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지난달 28일 낮 12시 25분쯤 소백산 연화봉에서 비로봉 방향 1.8㎞ 지점에서 혼자 등반에 나선 A(35·남.경기도 안산)씨가 빙판길에 미끄러져 넘어졌다.이 사고로 A씨는 발목 부위에 부상을 입었고 직접 갖고 있던 휴대전화로 119구조대에 도움을 요청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영주소방서 구급대는 응급처치한 뒤 A씨를 이송하기 위해 경상북도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