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뉴스

뉴스

울릉도 오징어 건조한창

기사입력 : 2020.09.30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이달들어 울릉도 근해에 오징어 어군이 형성되면서 울릉어촌이 생기를 되찾았다.

추석을 하루 앞둔 30,태풍이 할퀴고 간 울릉도 곳곳이 생채기 투성인 가운데 청정해역에서 당일발이로 잡은 햇오징어를 서면 남양의 한 오징어 덕장에서 해풍에 건조하는 섬 아낙네의 손길이 바쁜 모습이다. 뒤로는 이번 태풍에 피해를 입은 남양항 방파제가 보인다.(사진=김성권 기자)

image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코로나 19 청정지역 울릉도 뚫...[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유일 코로나 19 청정지역인 울릉도에 처음으로 확진자가 발생했다.25일 울릉군 에 따르면 울릉 인근 바다에 조업하러 온 제주 어민 A(62·제주 서귀포시)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A씨는 전날 울릉군 보건의료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그는 울릉 인근 바다에서 조업중 기침, 인후통 등 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여 24일 울릉도에 들어왔다.이 과정에서 A씨는 택시를 타고 울릉의료원으로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