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경제

경제

포스코건설, 대구 '더샵 프리미엘' 14일 견본주택 오픈…오는 24일 청약

기사입력 : 2020.11.14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더샵 프리미엘 투시도.[포스코건설 제공]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포스코건설이 14일 대구 침산동에서 선보이는 '더샵 프리미엘' 견본주택 문을 열고 오는 24일부터 청약에 들어간다.

이 단지는 지상 최고 48층 3개동, 70㎡ 170가구, 84㎡ 130가구 등 아파트 300가구, 주거형 오피스텔 156실 등 규모로 건립된다.

남향 위주의 동 배치로 조망은 물론 전 세대 4베이(Bay) 판상형 구조로 개방감을 높여 햇빛이 잘 들고 바람도 잘 통하도록 설계됐다.

커뮤니티 시설로는 더샵 가든, 갤러리 가든, 웰컴 티하우스 등이 조성되며 피트니스룸, 독서실, 스마트워크룸 등이 들어선다.

교육 환경도 좋아 도보로 통할할 수 있는 거리에 칠성초, 침산초, 달산초, 대구일중, 칠성고, 경상여고 등 다수의 학교가 있다.

'더샵 프리미엘'은 오는 2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4일 1순위, 25일 2순위 청약을 한국감정원 청약홈에서 접수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다음달 1일이며 계약은 14~16일까지 진행된다.

견본주택은 대구 수성구 범어동 대구지하철 2호선 범어역 인근에 위치한다.

kbj7653@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카페리선 사업자 선정 늑장처...[헤럴더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꽃피는 춘3월, 흔히들 희망의 봄이왔다고 말하지만 대형 여객선이 없어 바닷길이 자주 끊기는 경북 유일 도서지역인 울릉도는 아직도 엄동설한의 한 복판에 서 있습니다....절기상 경칩을 하루앞둔 4일오후, 울릉도 저동항에 삼삼오오 모인 섬 주민들의 대화 내용이다.경북 포항과 울릉간을 잇는 대형 카페리선 사업자 선정 늑장처리를 두고 울릉도 주민들이 포항지방해양수산청(이하 포항해수청)을 향해 날선 비판을 쏟아내고 있다.울릉도 사회단체 한 관계자는 “포항해수청의 존재 가치를 모로겠다. 아직도 이런 기관이 있다니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