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뉴스

뉴스

카메라로 담기 좋은 겨울여행지 동해안 5곳 ...이런곳이 있었다니

기사입력 : 2021.02.09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포항시 청마면의 이가리 닻 전망대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도가 카메라로 담기 좋은 겨울여행 명소로 동해안 5곳을 추천했다.

도가 추천한 5곳은 포항의 이가리 닻 전망대, 경주의 주상절리 전망대, 영덕의 삼사 해상산책로, 울진의 등기산 스카이워크, 울릉도 소라계단 등이다.

포항 청하면에 있는 이가리 닻 전망대는 하늘에서 보면 유연하게 헤엄치는 듯한 닻 모양을 하고 있다.

닻의 중심부에는 빨간 등대, 끝부분엔 배의 키 모형이 있다.

키를 잡고 등대의 안내에 따라 배를 움직여 이가리 해변에 정박해 닻을 내리는 상상으로 렌즈를 이용하면 '작품'이 나온다.

20205월에 개장한 이곳은 최근 드라마 '런 온'의 촬영지로 유명하다.
image
울진군 후포면 등기산 수카이 워크

경주 양남면 파도소리길에 있는 주상절리 전망대는 수직, 부채꼴 모양 등 각양각색의 주상절리가 에메랄드빛 바다와 어우러져 만들어내는 경관을 담을 수 있다. 동해안 국가지질공원으로 지정된 곳이다.

대게로 유명한 영덕군 강구면에 있는 부채모양의 삼사 해상산책로는 다른 전망대와 달리 나지막하게 만들어져 바다를 가까이 볼 수 있다
. 갈매기가 많아 관광객들이 과자로 유혹하면 가까이 온다.

울진군 후포면에 있는 등기산 스카이워크는 바닥이 모두 유리로 돼 있다.

끝 부분엔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고 있는 인어 조형물이 있어 슬라브 신화의 루살카나 안데르센의 인어공주의 세계로 빠져들게 한다. 스카이워크에서 출렁다리를 건너 후포 근린공원에 이르면 독일의 브레머하펜 등대를 포함한 세계의 유명 등대 4개의 모형과 다양한 조형물들을 만날 수 있다.

image
울릉군 서면 태하리의 소라계단

울릉도 옛 도읍지 서면 태하의 소라계단은 양 벽을 사이에 두고 지그재그로 올라가는 매끄러운 슬로프로 이뤄져있는데 실제 계단이 아니다.

소라계단의 벽면에는 울릉의 역사를 담은 스토리텔링 벽화가 있어 상층부까지 올라가는 길에 흥미를 돋운다. 상층부는 울릉의 아름다운 해안선과 기암괴석을 감상할 수 있는 경관인도교와 산책로로 이어진다.

이곳에는 국내 사진작가협회가 선정한 한국의 10대비경중의 하나인 서면 대하 향목등대로 이어주는 관광 모노레일과 유명 낚시터가 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경북농협, 우수 선도농업인 선[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농협(본부장 여영현)은 농협중앙회가 선정 · 수여하는 ‘이달의 새 농민상 을 선정했다고 밝혔다.4일 경북 농협에 따르면 이달의 수상자로 권오윤(50)· 안향숙(43)씨(경북 예천군 호명면)부부와 홍재학(55)·이윤복(56)씨(경북 문경시 마성면)부부를 선정됐다.이달의 새농민상 시상식은 지난 2일 농협중앙회 대강당에서 열렸다.권오윤· 안향숙씨 부부는 지난해 농협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