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교육

교육

안동대, 2020학년도 학위수여...박사16명·석사94명·학사 1128명

기사입력 : 2021.02.19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안동대학교가 19일 국제교류관에서 ‘2020학년도 전기 학위수여식’을 코로나19로여파를 감안, 규모를 축소해 진행했다(안동대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국립안동대학교(총장 권순태)19일 국제교류관에서 ‘2020학년도 학위수여식을 했다.

박사 16, 석사 94, 학사1128명에게 학위를 준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여파를 감안해 주요 보직자와 우수 학위수여자, 졸업생 대표 등 소수의 인원만 참석했다.

외국인으로 인도 출신 비그네시 람(기계공학과) 4명이 박사학위를, 몽골 출신 망갈바자르 바토구(경영학과) 12명이 석사학위를, 대만 출신 허서형(국어국문학과) 3명이 학사학위를 받았다.

안동대는 2020학년도 전기 학위 수여자를 포함해 지금까지 학사 44,782, 석사 5,203, 박사 386명 등 모두 5371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대학은 졸업당일 캠퍼스 내 졸업생과 많은 가족들이 몰리는 것을 사전 차단 하가 위해 위수여식 이전인 17일부터 3일간 학위기를 배부했다.


이 기간 동안 각 학과별로 학위 복을 대여하는등 학생들이 자율적으로 졸업사진을 찍도록 배려했다.

권순태 안동대 총장은 지난 한 해 우리의 모든 일상을 제한하고 비대면 수업이라는 유래 없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학업에 정진해온 졸업생 여러분과 학부모님을 포함한 가족의 헌신적인 도움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 “여러분의 졸업과 새로운 출발을 축하하며 앞날에 행복과 무한한 발전이 함께 하기를 기원한다고 축하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소백산서 30대 남성 등반객 부[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지난달 28일 낮 12시 25분쯤 소백산 연화봉에서 비로봉 방향 1.8㎞ 지점에서 혼자 등반에 나선 A(35·남.경기도 안산)씨가 빙판길에 미끄러져 넘어졌다.이 사고로 A씨는 발목 부위에 부상을 입었고 직접 갖고 있던 휴대전화로 119구조대에 도움을 요청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영주소방서 구급대는 응급처치한 뒤 A씨를 이송하기 위해 경상북도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