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뉴스

뉴스

신축년 흰소의해...영천 대창면 농가서 흰송아지 태어났다.

기사입력 : 2021.02.20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영천시 대창면 대창리 소재 하재수 씨 농가에서 태어난 ‘흰 송아지’ (영천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영천의 한 축산농가에서 '흰 송아지'가 태어나 화제다.

주민들은 올해 신축년(辛丑年) 흰 소띠의 해를 맞아 좋은 일이 생길 조짐이라고 반기고 있다.

20일 영천시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쯤 대창면 대창리 하재수씨가 기르던 어미소가 암컷 흰 송아지를 출산했다.

40여년째 축산업에 종사하는 하씨는 "흰 소띠의 해에 흰 송아지가 태어나 길조"라며 "올 한해 저와 우리 마을 뿐만 아니라 영천도 대박 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기뻐했다.

흰 송아지를 낳은 어미소는 홀해 네 살배기로 이번이 세번째 출산한것으로 알려졌다.

전민욱 영천시 문화관광 해설사는 전통적으로 흰소는 신성한 기운을 가지고 있어 신축년 올해에는 흰 소의 의미처럼 상서러운 일이 많이 생기지 않을까 기대해 봐도 될것같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소백산서 30대 남성 등반객 부[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지난달 28일 낮 12시 25분쯤 소백산 연화봉에서 비로봉 방향 1.8㎞ 지점에서 혼자 등반에 나선 A(35·남.경기도 안산)씨가 빙판길에 미끄러져 넘어졌다.이 사고로 A씨는 발목 부위에 부상을 입었고 직접 갖고 있던 휴대전화로 119구조대에 도움을 요청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영주소방서 구급대는 응급처치한 뒤 A씨를 이송하기 위해 경상북도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