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사람

사람

울산 용선사 신도들 일본이 정한 거짓 ‘다케시마 날’ 규탄

기사입력 : 2021.02.21

크게작게이메일인쇄

image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일본 시마네현의 다케시마의 날 을 하루 앞둔 21,울산 반야 용선사(주지 혜동스님)신도들이 독도역사 왜곡 규탄 퍼포먼스를 펼쳤다.

신도들은 독도 역사 왜곡 일본 총리 반성하라 라는 쌍산 김동욱 서예인의 글을 들고 22일 열릴 거짓 다케시마의 날을 강력 규탄 퍼포먼스를 했다.

이들은 또 일본은 반성은 하지 않고 날이 갈수록 독도 역사 왜곡에 혈안이다대한민국 모든 국민들이 분개하고 있다. 다케시마는 존재하지 않는다. 독도는 독도다라고 외쳤다.

image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

SNS보내기 twitterfacebookgoogle+
목록
 

많이 본 기사

소백산서 30대 남성 등반객 부[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지난달 28일 낮 12시 25분쯤 소백산 연화봉에서 비로봉 방향 1.8㎞ 지점에서 혼자 등반에 나선 A(35·남.경기도 안산)씨가 빙판길에 미끄러져 넘어졌다.이 사고로 A씨는 발목 부위에 부상을 입었고 직접 갖고 있던 휴대전화로 119구조대에 도움을 요청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영주소방서 구급대는 응급처치한 뒤 A씨를 이송하기 위해 경상북도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미주헤럴드경제 에듀 아카데미 서울 부산 목포 거제 디지털헤럴드 아트데이 헤럴드에코켐